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16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두 주일 전에 거행되어야 할 김대건 신부님 탄생 200주년 희년 개막 미사를 오늘 비로소 봉헌 하게 되었습니다.

한국교회의 희년 선포는 거저 신부님의 생애를 암기하고 기억하는데 그쳐서는 안 됩니다. 교회 희년 선포는 자신이 아닌 주님만을 드러내고 증거하는, 김대건 신부님의 삶이 바로 지금 여기에서도 이어져야 함을 말해 주기 때문입니다.

순교자들의 피는 교회의 씨앗이다.” 이 말과 일맥상통하게 한국교회의 씨앗 또한 수많은 순교자와 특히 김대건 신부님과는 불가분의 관계입니다. 신부님이 체포 되었을 때 현세적인 부와 명예를 보장해 주겠다는 제안을 단호히 거절하고 자신이 아닌 주님을 증거하는 것을 택 했습니다.

김대건 안드레아 성인은 순교 전에 한 마디를 남깁니다. “이제 내가 죽는 것은 그분을 위해서입니다.” 당신의 피가 한국교회의 씨앗이 될 수 있다면, 자신이 아닌 주님만을 드러내고 증거 할 수 있다면 성인은 기꺼이 당신의 목숨을 교회를 위해 봉헌합니다.

이번 희년 동안 신부님의 삶이 지금 여기에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실천의 은총을 청해야겠습니다.

< 대림제3주일 미사 부제님 강론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 대림특강 중에서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12.26 43
111 봉헌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46
110 비밀요원과 정예요원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46
109 【위령성월】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11.11 47
108 전례(미사중 참회 예절때)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2
107 하느님의 말씀(독서)선포후의 행동에 관하여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2
106 우리는 미사 보려고 오는가? 참례하려고 오는가?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2.23 53
105 판공(判功)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4
104 <민족들의 복음화를 위한 미사 강론 중에서> 하대동성당관리자 2020.10.26 54
103 전례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5
102 본명(本名)이 뭐예요?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5
101 <연중제30주일 미사 강론 중에서> 하대동성당관리자 2020.11.02 56
100 성체성혈대축일과 연계된 주제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57
99 - 북/미 정상들의 평화 회담을 바라보면서 - 1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3.10 57
98 〈유영봉 몬시뇰 특별강론 중에서〉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5.28 58
97 말씀의 봉사자 (독서자)3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2.10 59
96 봉헌 (奉獻)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6.03 59
95 거룩하시도다 하대동성당관리자 2019.07.08 60
94 <모든성인대축일 미사 강론 중에서> 하대동성당관리자 2020.11.09 60
93 "일요일" 과 "주일" 하대동성당관리자 2018.10.12 6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6 Next
/ 6